본문 바로가기

서브페이지 컨텐츠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와
이야기하는 공간입니다.

열린소통

제주개발공사, 제11회 제주물 세계포럼 개최

· 작성자 : 관리자      ·작성일 : 2019-10-07 14:03:46      ·조회수 : 93     

수자원의 가치 창출 통한 사회적 가치 실현 모색
제주개발공사, 제11회 제주물 세계포럼 개최
내달 10일부터 이틀 간 제주 라마다프라자서 ‘화산섬의 지하수 보전과 활용’ 주제로 진행
제주도-하와이-에비앙의 수자원 관리 동향 공유, 물 문제 해결 및 수자원 보전 방안 모색

 


 제주삼다수를 생산, 판매하는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사장 오경수)가 다음달 10일과 11일 이틀간 라마다프라자 제주에서 ‘제11회 제주물 세계포럼’을 개최한다.

 

제주물 세계포럼은 아시아-태평양 지역 국가들이 당면하고 있는 물 문제 극복을 위한 학술적, 기술적, 정책적 해법을 모색하고, 수자원 보전의 중요성에 대한 공감대를 확산하기 위해 제주개발공사가 2009년부터 매년 개최하고 있다. 

 

11회를 맞는 올해 포럼의 주제는 ‘화산섬의 지하수 보전과 활용’이다. 국내외 수자원 전문가들이 참석한 가운데 <수자원의 가치 창출과 사회 공헌>, <글로벌 수자원 보전 및 관리 동향> 등 두 개 세션으로 진행된다.

 

이 자리에서 참가자들은 지속 가능한 수자원의 이용 및 가치 창출을 위한 방안을 모색하고 물 문제 해결을 위해 머리를 맞댈 예정이다.

 

특히, 화산암반이라는 지형적 공통점을 가진 에비앙, 하와이, 제주 지역의 전문가들이 지속 가능한 수자원 이용 및 물 문제 해결을 위해 한자리에 모였다는데 큰 의미가 있다.

 

 

개회식은 10일(목) 오후에 진행되며, 오경수 사장이 기조 강연자로 나서 제주개발공사의 취수원 관리와 지하수자원의 가치 창출을 통한 사회적 가치 실현을 공유한다. 

 

이번 포럼에는 칼레오 마누엘 하와이주수자원관리위원회 부위원장, 글로벌 식음료 기업 다논 그룹의 패트릭 라사사뉴 박사, 미국지질조사소의 스티븐 진저리치 박사, 하와이주 수자원관리위원회의 제레미 키무라 연구원 등 글로벌 전문가들이 각 지역의 사례 발표자로 참석할 예정이다. 한국의 좋은 물과, 제주도의 수자원에 대해서는 한국지질자원연구원의 고경석 박사, 제주개발공사의 신문주 박사가 발표를 맡았다.

 

이와 함께 올해는 유네스코의 오즐렘 아디야만 박사가 세계의 물 문제 해결을 위해 공사와 유네스코가 1년 여간 진행한 협력 성과를 공유하는 시간도 마련된다.

 

오경수 제주개발공사 사장은 “아시아-태평양 대표 물포럼을 지향하고 있는 제주물 세계 포럼에서 우리가 직면하고 있는 물 문제 해결을 위한 다양한 해법을 모색하고, 수자원의 지속 이용성을 높이는 혁신적 아이디어가 도출되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이번 포럼은 제주개발공사와 유네스코 아시아-태평양 본부, 한국지질자원연구원이 공동 주최하고 유네스코 파리본부, 제주특자치도, 환경부, 한국수자원공사, 한국건설기술연구원 등이 후원한다.

 

 

※ 별첨 :  제11회 제주물 세계포럼 포스터 이미지

· 첨부 #1 : 제11회 제주물 세계포럼 포스터.pdf (1 MBytes)


Q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