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브페이지 컨텐츠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와
이야기하는 공간입니다.

열린소통

'재활용 우수' 환경을 생각하는 삼다수

· 작성자 : 관리자      ·작성일 : 2020-04-22 15:50:17      ·조회수 : 170     


 

‘재활용 우수’ 환경을 생각하는 삼다수
지난해 환경성적표지… 올해 500㎖ 제품 재활용 우수등급 획득
포장재 개선 노력으로 재활용 용이성 입증… 전 제품 적용 예정

 

‘대한민국! 먹는샘물’ 제주삼다수가 친환경 제품 생산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제주삼다수를 생산, 판매하는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는 한국환경공단의 포장재 재질구조 평가 결과 제주삼다수가 ‘재활용 우수등급’을 받았다고 20일 밝혔다.

 

환경부 자원재활용법 개정(‘19. 12월)에 따른 포장재 재질․구조 평가제도는 포장재의 재활용성을 고려한 소비자의 제품 구매 유도 및   재활용분담금 차등화 등을 통하여 의무생산자의 자발적인 포장재   재질‧구조 개선을 유도하기 위한 제도다. 평가결과에 따라 최우수, 우수, 보통, 어려움 4등급으로 구분된다.

 

페트병의 재활용 우수등급을 받기 위해서는 몸체는 무색 단일재질이고 라벨은 분리 가능한 열알카리성 분리접착제 사용, 가장자리 미도포 된 비중1 미만의 라벨을 사용해야 하며 마개는 비중1 미만의 합성수지  재질이어야 한다.

 

제주삼다수는 페트병을 단일 재질의 무색병으로 전환하고 라벨과 병마개를 비중 1미만의 합성수지 재질을 적용하고 있으며, 2018년에는 열알칼리성 분리접착제를 적용해 라벨이 보다 쉽게 제거되도록 했다. 이어 지난해 500㎖ 제품에 라벨 분리 표시를 도입하며 이번 포장재 재질‧구조 평가에서 재활용 우수 등급을 받게 됐다.

 

2017년부터 친환경 경영을 추진 중인 제주개발공사는 지난해 이미 제주삼다수에 대한 환경성적표지 인증을 취득한 바 있다.

 

‘환경성적표지 인증’이란 제품의 전 과정에 대한 환경영향을 7가지 환경성 정보(탄소발자국, 물발자국, 오존층 영향, 산성비, 부영양화, 광화학 스모그, 자원발자국)로 구분하여 소비자들에게 공개하는 제도다. 이를 통해 제주삼다수는 제품에 대한 환경영향을 투명하게 공개함으로써 지속적인 환경개선 유도와 환경신뢰성이 우수한 친환경   제품으로 우뚝 서게 됐다.

 

특히 제주삼다수 분리 표시를 적용한 에코 라벨은 소비자들이 직접 라벨을 쉽게 제거한 뒤 페트병을 배출할 수 있도록 안내함으로써   재활용 가치를 높이는데 이어 포장재 재질‧구조 평가에서 재활용 우수 등급을 받으며 친환경 경영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제주개발공사 관계자는 “제주삼다수가 청정 자원으로 만들어지는 만큼 제품 생산 단계부터 폐기까지 전 과정에 환경을 최우선으로 고려하고 있다”며, “투명한 페트병은 산업 자원으로 업사이클링이 가능한 만큼, 사용을 다한 삼다수 병의 재활용성을 높여 또 다른 자원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제주삼다수는 환경 친화적인 소비를 추구하는 고객들에게 보다 정확한 정보 제공을 위해 5월부터 500㎖제품 라벨에 환경성적표지와 재활용 우수등급 마크를 적용해 생산할 예정이며, 올해 안으로 2ℓ제품에도 라벨 분리 표시를 적용해 순차적으로 모든 라인업에 재활용 우수등급 포장재를 도입해나갈 계획이다.


# 별첨 사진: 제주삼다수 이미지

· 첨부 #1 : 카드뉴스4월-02.png (359 KBytes)

Q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